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둥, 특별열차 통과 뒤 경계근무 해제
입력 2010.05.04 (07:0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 김정일 위원장이 어제 아침 단둥을 통과한 뒤 단둥은 경계근무가 해제된 가운데 평상시 모습을 되찾았습니다.

하지만 김 위원장이 되돌아 갈 때도 단둥을 통과하기 때문에 긴장감은 여전한 상황입니다.

단둥에서 이경호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어제 오후 중국 단둥역의 모습입니다.

버스와 승용차 들이 역 광장에 자유롭게 주차돼 있습니다.

노점상들도 정상적으로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 방중 직전 이뤄졌던 통제와 경계근무도 이제는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인터뷰>단둥역 관계자 : "(오늘은 통제하지 않나요?) 오늘은 통제가 없습니다. (어제 통제를 한 이유는 아세요>)잘 모르겠습니다."

압록강 철교를 바라볼 수 있는 단둥역 주변의 호텔 등도 다시 영업을 시작했습니다.

<인터뷰> 호텔관계자 : "(오늘 손님을 받습니까.) 가능합니다. (언제부터 가능했나요)오후부터 입니다."

호텔관계자는 그러나 다시 시정부의 통지가 내려오면 영업을 할 수 없다며 하루 전에 예약을 해 달라고 밝혔습니다.

단둥의 대북소식통들도 김 위원장 귀국길에도 경계근무가 강화되고 호텔 등에 대해 소개령이 내려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에따라 김위원장이 귀국길에 오를 이번 주말쯤 이곳에는 다시 긴장감이 감돌 것으로 보입니다.

단둥에서 KBS 뉴스 이경호입니다.
  • 단둥, 특별열차 통과 뒤 경계근무 해제
    • 입력 2010-05-04 07:02:4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북한 김정일 위원장이 어제 아침 단둥을 통과한 뒤 단둥은 경계근무가 해제된 가운데 평상시 모습을 되찾았습니다.

하지만 김 위원장이 되돌아 갈 때도 단둥을 통과하기 때문에 긴장감은 여전한 상황입니다.

단둥에서 이경호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어제 오후 중국 단둥역의 모습입니다.

버스와 승용차 들이 역 광장에 자유롭게 주차돼 있습니다.

노점상들도 정상적으로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 방중 직전 이뤄졌던 통제와 경계근무도 이제는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인터뷰>단둥역 관계자 : "(오늘은 통제하지 않나요?) 오늘은 통제가 없습니다. (어제 통제를 한 이유는 아세요>)잘 모르겠습니다."

압록강 철교를 바라볼 수 있는 단둥역 주변의 호텔 등도 다시 영업을 시작했습니다.

<인터뷰> 호텔관계자 : "(오늘 손님을 받습니까.) 가능합니다. (언제부터 가능했나요)오후부터 입니다."

호텔관계자는 그러나 다시 시정부의 통지가 내려오면 영업을 할 수 없다며 하루 전에 예약을 해 달라고 밝혔습니다.

단둥의 대북소식통들도 김 위원장 귀국길에도 경계근무가 강화되고 호텔 등에 대해 소개령이 내려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에따라 김위원장이 귀국길에 오를 이번 주말쯤 이곳에는 다시 긴장감이 감돌 것으로 보입니다.

단둥에서 KBS 뉴스 이경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