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속노조 “타임오프 의결 원천 무효”
입력 2010.05.04 (14:48) 수정 2010.05.04 (16:59) 사회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는 오늘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일 새벽 처리된 '타임오프' 한도 의결은 원천무효라고 주장했습니다.

금속노조는 이번 결정에 따르면 기아차와 GM 대우차, 현대차 지부의 유급 노조전임자 숫자가 크게 줄어든다며 이는 금속노조를 겨냥해 무력화하려는 조치라고 주장했습니다.

금속노조는 법과 절차, 현실을 모두 무시한 이번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민주노총 차원의 대정부 투쟁 방침에 맞춰 12일 대규모 상경투쟁을 하고 6월 총력투쟁을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금속노조 “타임오프 의결 원천 무효”
    • 입력 2010-05-04 14:48:17
    • 수정2010-05-04 16:59:19
    사회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는 오늘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일 새벽 처리된 '타임오프' 한도 의결은 원천무효라고 주장했습니다.

금속노조는 이번 결정에 따르면 기아차와 GM 대우차, 현대차 지부의 유급 노조전임자 숫자가 크게 줄어든다며 이는 금속노조를 겨냥해 무력화하려는 조치라고 주장했습니다.

금속노조는 법과 절차, 현실을 모두 무시한 이번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민주노총 차원의 대정부 투쟁 방침에 맞춰 12일 대규모 상경투쟁을 하고 6월 총력투쟁을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