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재 발굴 중 인부 3명 사상
입력 2010.05.04 (15:21) 수정 2010.05.04 (16:16) 사회
오늘 오전 11시 10분쯤 강원도 양양군 군행리 문화재 발굴 현장에서 2미터 높이의 흙 옹벽이 무너지면서 인부와 조사 연구요원등 3명이 매몰됐습니다.

이 사고로 발굴작업을 벌이던 인부 67살 변 모씨가 숨지고, 나머지 2명은 구조돼 속초 병원 등 2곳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양양 도서관과 국도 44호선 연결도로를 개설하기 위한 문화재 사전 발굴 조사 과정에서 흙더미가 무너져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문화재 발굴 중 인부 3명 사상
    • 입력 2010-05-04 15:21:29
    • 수정2010-05-04 16:16:23
    사회
오늘 오전 11시 10분쯤 강원도 양양군 군행리 문화재 발굴 현장에서 2미터 높이의 흙 옹벽이 무너지면서 인부와 조사 연구요원등 3명이 매몰됐습니다.

이 사고로 발굴작업을 벌이던 인부 67살 변 모씨가 숨지고, 나머지 2명은 구조돼 속초 병원 등 2곳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양양 도서관과 국도 44호선 연결도로를 개설하기 위한 문화재 사전 발굴 조사 과정에서 흙더미가 무너져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