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약 성분, 北 어뢰와 ‘동일 물질’ 판명
입력 2010.05.21 (08:4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또 다른 결정적 증거는 천안함에서 폭발 결과로 밖에 볼 수 없는 화약 성분이 다량 검출됐는데 이 성분들이 침몰 해역에서 발견된 북한 어뢰에서 검출된 물질과 동일한 것으로 판명났다는 것입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조사단은 먼저 해수 4.5톤이 담긴 수조에서 모의실험을 실시했습니다.

폭발에 따른 커다란 물기둥과 함께 천안함과 같은 재질의 수조 상판에는 폭발재가 다량 쌓입니다.

이후 천안함 함미와 함수 8군데의 표면에 달라붙은 백색 분말을 떼 낸 뒤, 성분을 비교했습니다.

그 결과, 양쪽에서 모두 고온과 고압에서만 생성되는 알루미늄 산화물과 흑연이 검출됐습니다.

즉, 천안함 침몰 과정에 고성능 폭약의 폭발이 있었다는 화학적 증거인 셈입니다.

<녹취> 윤덕용 ( 민군합동 공동조사단장) : "알루미늄 파우더가 폭발 위력 증가와 버블 만드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조사단은 특히, 침몰 해역 현장에서 수거된 북측 어뢰의 프로펠러와 모터에서도 역시 시료를 채취해 성분을 비교했습니다.

결론은 천안함 함체에서 나온 화학성분과 동일한 것으로 판명났습니다.

<인터뷰> 이근득 박사 (합조단 폭발유형분과) : "천안함 파괴될 때 프로펠러가 옆에 있었다는 증거가 됩니다."

여기에 천안함과 수거된 어뢰의 부식 정도를 화학적으로 분석한 결과 역시, 진행 정도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조사단은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화약 성분, 北 어뢰와 ‘동일 물질’ 판명
    • 입력 2010-05-21 08:44: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또 다른 결정적 증거는 천안함에서 폭발 결과로 밖에 볼 수 없는 화약 성분이 다량 검출됐는데 이 성분들이 침몰 해역에서 발견된 북한 어뢰에서 검출된 물질과 동일한 것으로 판명났다는 것입니다.

보도에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조사단은 먼저 해수 4.5톤이 담긴 수조에서 모의실험을 실시했습니다.

폭발에 따른 커다란 물기둥과 함께 천안함과 같은 재질의 수조 상판에는 폭발재가 다량 쌓입니다.

이후 천안함 함미와 함수 8군데의 표면에 달라붙은 백색 분말을 떼 낸 뒤, 성분을 비교했습니다.

그 결과, 양쪽에서 모두 고온과 고압에서만 생성되는 알루미늄 산화물과 흑연이 검출됐습니다.

즉, 천안함 침몰 과정에 고성능 폭약의 폭발이 있었다는 화학적 증거인 셈입니다.

<녹취> 윤덕용 ( 민군합동 공동조사단장) : "알루미늄 파우더가 폭발 위력 증가와 버블 만드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조사단은 특히, 침몰 해역 현장에서 수거된 북측 어뢰의 프로펠러와 모터에서도 역시 시료를 채취해 성분을 비교했습니다.

결론은 천안함 함체에서 나온 화학성분과 동일한 것으로 판명났습니다.

<인터뷰> 이근득 박사 (합조단 폭발유형분과) : "천안함 파괴될 때 프로펠러가 옆에 있었다는 증거가 됩니다."

여기에 천안함과 수거된 어뢰의 부식 정도를 화학적으로 분석한 결과 역시, 진행 정도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조사단은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