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탁신 총리, 공식활동 자제 필요”
입력 2010.05.21 (10:59) 국제
프랑스가 이달 말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할 예정인 탁신 친나왓 태국 전 총리에게 자국에서 공식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프랑스 외교부 대변인은 태국 상황을 고려해 탁신 전 총리가 프랑스에 머무는 동안 어떤 공식 성명이나 활동도 피해달라고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태국에서 부정부패 혐의를 받다 해외로 도피한 뒤 유럽 각국을 돌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탁신 전 총리는 오는 31일 프랑스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태국 사태에 대한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었습니다.

앞서 태국에서는 정부가 탁신 전 총리를 지지하는 반정부 시위대를 강제 해산하는 과정에서 14명이 숨졌고, 방콕 시내에서는 아직도 게릴라성 시위가 이어지는 등 정국 불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 프랑스 “탁신 총리, 공식활동 자제 필요”
    • 입력 2010-05-21 10:59:01
    국제
프랑스가 이달 말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할 예정인 탁신 친나왓 태국 전 총리에게 자국에서 공식활동을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프랑스 외교부 대변인은 태국 상황을 고려해 탁신 전 총리가 프랑스에 머무는 동안 어떤 공식 성명이나 활동도 피해달라고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태국에서 부정부패 혐의를 받다 해외로 도피한 뒤 유럽 각국을 돌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탁신 전 총리는 오는 31일 프랑스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태국 사태에 대한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었습니다.

앞서 태국에서는 정부가 탁신 전 총리를 지지하는 반정부 시위대를 강제 해산하는 과정에서 14명이 숨졌고, 방콕 시내에서는 아직도 게릴라성 시위가 이어지는 등 정국 불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