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상하이 집값 급락세 전환
입력 2010.05.21 (14:27) 국제
중국 정부의 부동산시장 억제 대책에도 불구하고 고공행진하던 상하이의 집값이 급락세로 돌아섰습니다.

21일 중국증권보는 여우웨이부동산연구센터의 자료를 인용해 지난 주 상하이 신축 주택의 1제곱미터당 평균가격이 2만2천873위안으로 전주보다 9% 하락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로써 상하이 집값은 지난 3주간 계속된 제곱미터당 2만5천위안 가격대가 무너졌습니다.

상하이 신규 분양주택 거래면적도 지난 주 6만㎡로 전주보다 16% 줄어 2005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여우웨이는 상하이 집값이 하락한 것은 정부 정책으로 집값이 떨어질 것이라는 기대심리가 확산한 가운데 주택 공급이 크게 늘어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했습니다.
  • 중국 상하이 집값 급락세 전환
    • 입력 2010-05-21 14:27:17
    국제
중국 정부의 부동산시장 억제 대책에도 불구하고 고공행진하던 상하이의 집값이 급락세로 돌아섰습니다.

21일 중국증권보는 여우웨이부동산연구센터의 자료를 인용해 지난 주 상하이 신축 주택의 1제곱미터당 평균가격이 2만2천873위안으로 전주보다 9% 하락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로써 상하이 집값은 지난 3주간 계속된 제곱미터당 2만5천위안 가격대가 무너졌습니다.

상하이 신규 분양주택 거래면적도 지난 주 6만㎡로 전주보다 16% 줄어 2005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여우웨이는 상하이 집값이 하락한 것은 정부 정책으로 집값이 떨어질 것이라는 기대심리가 확산한 가운데 주택 공급이 크게 늘어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