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나흘 만에 상승
입력 2010.05.22 (07:20) 국제
뉴욕증시가 사흘간의 폭락장세를 마감하고 나흘만에 상승했습니다.

오늘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어제보다 125포인트, 1.2% 오른 10,193을 기록했습니다.

나스닥도 25포인트 1.1% 올라 2,229를 나타냈고, S&P500은 16포인트, 1.5% 상승한 1,087을 기록했습니다.

오늘 뉴욕증시는 어제에 이어 계속된 유럽발 재정위기 여파로 오전 한때 만선이 붕괴되는 등 하락 출발했으나, 이후 어제 낙폭이 과다했다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투자 분위기가 살아났습니다.

지난밤 독일 하원은 유로화 안정기금 천 480억 유로에 대한 출자를 승인했고, 미국 상원은 투자은행들의 파생상품 업무 분사를 내용으로 하는 금융규제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이에따라 당초엔 유럽의 재정건전 국가들마저 위험요인을 안게 됐다는 분석과 월가의 투자은행들 수익이 크게 줄어들 것이란 우려가 팽배했으나, 이후 유럽 위기의 안정을 위한 단초가 마련됐다는 평가와 함께, 미국 월가의 개혁도 예측 가능권에 들어왔다는 분석이 나오면서 우려가 수그러들었습니다.
  • 뉴욕증시, 나흘 만에 상승
    • 입력 2010-05-22 07:20:06
    국제
뉴욕증시가 사흘간의 폭락장세를 마감하고 나흘만에 상승했습니다.

오늘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어제보다 125포인트, 1.2% 오른 10,193을 기록했습니다.

나스닥도 25포인트 1.1% 올라 2,229를 나타냈고, S&P500은 16포인트, 1.5% 상승한 1,087을 기록했습니다.

오늘 뉴욕증시는 어제에 이어 계속된 유럽발 재정위기 여파로 오전 한때 만선이 붕괴되는 등 하락 출발했으나, 이후 어제 낙폭이 과다했다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투자 분위기가 살아났습니다.

지난밤 독일 하원은 유로화 안정기금 천 480억 유로에 대한 출자를 승인했고, 미국 상원은 투자은행들의 파생상품 업무 분사를 내용으로 하는 금융규제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이에따라 당초엔 유럽의 재정건전 국가들마저 위험요인을 안게 됐다는 분석과 월가의 투자은행들 수익이 크게 줄어들 것이란 우려가 팽배했으나, 이후 유럽 위기의 안정을 위한 단초가 마련됐다는 평가와 함께, 미국 월가의 개혁도 예측 가능권에 들어왔다는 분석이 나오면서 우려가 수그러들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