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돼지 축사서 3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입력 2010.05.22 (07:25) 사회
어제 오후 5시 반쯤 전북 김제시 백산면에 있는 한 돼지 축사 분뇨처리장에서 이곳에서 일하던 39살 강 모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강 씨를 처음 발견한 베트남인 직원 41살 본 모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돼지 축사서 3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0-05-22 07:25:18
    사회
어제 오후 5시 반쯤 전북 김제시 백산면에 있는 한 돼지 축사 분뇨처리장에서 이곳에서 일하던 39살 강 모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강 씨를 처음 발견한 베트남인 직원 41살 본 모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