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北 군사적 도발…단호히 대처”
입력 2010.05.22 (07:50) 수정 2010.05.22 (09:4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국가안전보장회의에서 천안함 사태를 군사도발로 규정하고, 단호한 대응을 정부에 지시한 이명박 대통령은 오늘과 내일은 특별한 일정을 잡지 않고 대국민담화 준비에 전념합니다.

최재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주재한 이명박 대통령은 천안함 사태를 야음을 틈탄 북한의 기습적 군사도발로 규정했습니다.

<녹취> 이명박 대통령 : "국민이 휴식을 취하는 늦은 저녁 시간에 기습 무력기습을 당했습니다. 이것은 하나의 군사적 도발행위라 볼 수 있고..."

천안함 사태는 유엔헌장과 정전협정, 남북기본합의서에도 위배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북한이 다시는 무모한 도발을 자행할 수 없도록 정부가 중심을 잡고 체계적이고 단호하게 대응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특히 한 치의 실수도 없도록 신중한 대응을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어제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다음주 초에 구체적인 대북 대응 조치가 담긴 대국민담화를 발표합니다.

이를 위해 오늘과 내일은 특별한 일정을 잡지 않고, 대국민담화 준비에 전념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치의 실수도 용납되지 않는 민감한 문제들이 많기 때문입니다.

이 대통령이 주말 숙고를 거쳐 어떤 대북 카드를 선택할 지 남북한과 관련국들이 긴장감 속에 지켜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재현입니다.
  • 이 대통령 “北 군사적 도발…단호히 대처”
    • 입력 2010-05-22 07:50:59
    • 수정2010-05-22 09:45:40
    뉴스광장
<앵커 멘트>

어제 국가안전보장회의에서 천안함 사태를 군사도발로 규정하고, 단호한 대응을 정부에 지시한 이명박 대통령은 오늘과 내일은 특별한 일정을 잡지 않고 대국민담화 준비에 전념합니다.

최재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주재한 이명박 대통령은 천안함 사태를 야음을 틈탄 북한의 기습적 군사도발로 규정했습니다.

<녹취> 이명박 대통령 : "국민이 휴식을 취하는 늦은 저녁 시간에 기습 무력기습을 당했습니다. 이것은 하나의 군사적 도발행위라 볼 수 있고..."

천안함 사태는 유엔헌장과 정전협정, 남북기본합의서에도 위배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북한이 다시는 무모한 도발을 자행할 수 없도록 정부가 중심을 잡고 체계적이고 단호하게 대응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특히 한 치의 실수도 없도록 신중한 대응을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어제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다음주 초에 구체적인 대북 대응 조치가 담긴 대국민담화를 발표합니다.

이를 위해 오늘과 내일은 특별한 일정을 잡지 않고, 대국민담화 준비에 전념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치의 실수도 용납되지 않는 민감한 문제들이 많기 때문입니다.

이 대통령이 주말 숙고를 거쳐 어떤 대북 카드를 선택할 지 남북한과 관련국들이 긴장감 속에 지켜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재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