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주 무속인 집 화재…母子 2명 사망
입력 2010.05.22 (10:33) 사회
오늘 새벽 4시 10분쯤 경기도 파주시 아동동의 주택에서 불이 나 잠을 자던 무속인 69살 정모 씨와 아들 38살 남모 씨 모자가 숨졌습니다.

불은 집 내부 99제곱미터를 태우고 소방서 추산 1,300만 원의 피해를 낸 뒤 20분 만에 꺼졌습니다.

경찰은 집 안에 있던 법당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파주 무속인 집 화재…母子 2명 사망
    • 입력 2010-05-22 10:33:42
    사회
오늘 새벽 4시 10분쯤 경기도 파주시 아동동의 주택에서 불이 나 잠을 자던 무속인 69살 정모 씨와 아들 38살 남모 씨 모자가 숨졌습니다.

불은 집 내부 99제곱미터를 태우고 소방서 추산 1,300만 원의 피해를 낸 뒤 20분 만에 꺼졌습니다.

경찰은 집 안에 있던 법당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