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트리트 뷰 와이파이 정보수집 사과”
입력 2010.05.22 (23:24) 국제
구글의 공동창업자인 래리 페이지는 자사의 3차원 지도서비스인 '스트리트 뷰' 운영과정에서 개인의 무선통신 정보를 수집한 일에 대해 사과했습니다.

레리 패이지는 독일 일간 '디 벨트' 일요판에서 그것은 명백한 실수였다고 인정한 뒤 사과했다고 dpa 통신이 전했습니다.

구글은 카메라가 장착된 '스트리트 뷰' 차량들을 사용해 길거리를 촬영했으며 동시에 지도와 위치안내 서비스의 기능을 개선할 목적으로 차량을 통해 전자 와이파이 주소의 데이터베이스를 수집해왔습니다.
  • “스트리트 뷰 와이파이 정보수집 사과”
    • 입력 2010-05-22 23:24:06
    국제
구글의 공동창업자인 래리 페이지는 자사의 3차원 지도서비스인 '스트리트 뷰' 운영과정에서 개인의 무선통신 정보를 수집한 일에 대해 사과했습니다.

레리 패이지는 독일 일간 '디 벨트' 일요판에서 그것은 명백한 실수였다고 인정한 뒤 사과했다고 dpa 통신이 전했습니다.

구글은 카메라가 장착된 '스트리트 뷰' 차량들을 사용해 길거리를 촬영했으며 동시에 지도와 위치안내 서비스의 기능을 개선할 목적으로 차량을 통해 전자 와이파이 주소의 데이터베이스를 수집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