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명예훼손’ 혐의 MB반대 카페 운영자 기소
입력 2010.05.26 (10:29) 수정 2010.05.26 (10:45)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는 인터넷 카페에 허위 사실이 담긴 글을 올려  타인을 비방한 혐의로 `안티 MB' 인터넷 카페 운영자 57살 백모씨를 기소했습니다.



    백씨는 지난해 11월 안티 MB 카페의 공지ㆍ성명서 코너에  한 보수단체 대표 서모씨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진을  불에 태웠다는 내용의 허위 글을 게재하고  서씨의 사진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검찰, ‘명예훼손’ 혐의 MB반대 카페 운영자 기소
    • 입력 2010-05-26 10:29:07
    • 수정2010-05-26 10:45:38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는 인터넷 카페에 허위 사실이 담긴 글을 올려  타인을 비방한 혐의로 `안티 MB' 인터넷 카페 운영자 57살 백모씨를 기소했습니다.



    백씨는 지난해 11월 안티 MB 카페의 공지ㆍ성명서 코너에  한 보수단체 대표 서모씨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진을  불에 태웠다는 내용의 허위 글을 게재하고  서씨의 사진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