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감사원 “우정사업본부 해외부동산 부실 투자”
입력 2010.05.26 (10:56) 정치
우정사업본부 등이 해외 부동산에 투자하면서 사전 검토를 제대로 하지 않아 천 6백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날릴 우려가 있는 것으로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오늘 우체국금융 여유자금 운영실태 감사 결과를 공개하고 우정사업본부와 공무원연금공단 등 6개 관련 기관장에게 해외 투자사업 검토 업무를 철저히 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감사원에 따르면 이들 기관들은 지난 2007년 미국 뉴욕에 있는 임대아파트를 매입해 재매각하는 사업에 천 600억원을 간접투자했습니다.

하지만 이들 기관이 투자를 결정하기 전 임대아파트 임차인들이 임대료 소송을 제기하는 등 법적 분쟁에 휘말렸습니다.

감사원은 법적 분쟁 등이 해결된 뒤 투자를 결정해야 하지만 이들 기관은 그대로 투자를 강행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후 문제의 임대아파트는 자산가치가 크게 하락했고 담보 채무를 제외하면 투자금 전액 손실 위험이 크다고 감사원
은 설명했습니다.
  • 감사원 “우정사업본부 해외부동산 부실 투자”
    • 입력 2010-05-26 10:56:23
    정치
우정사업본부 등이 해외 부동산에 투자하면서 사전 검토를 제대로 하지 않아 천 6백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날릴 우려가 있는 것으로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오늘 우체국금융 여유자금 운영실태 감사 결과를 공개하고 우정사업본부와 공무원연금공단 등 6개 관련 기관장에게 해외 투자사업 검토 업무를 철저히 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감사원에 따르면 이들 기관들은 지난 2007년 미국 뉴욕에 있는 임대아파트를 매입해 재매각하는 사업에 천 600억원을 간접투자했습니다.

하지만 이들 기관이 투자를 결정하기 전 임대아파트 임차인들이 임대료 소송을 제기하는 등 법적 분쟁에 휘말렸습니다.

감사원은 법적 분쟁 등이 해결된 뒤 투자를 결정해야 하지만 이들 기관은 그대로 투자를 강행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후 문제의 임대아파트는 자산가치가 크게 하락했고 담보 채무를 제외하면 투자금 전액 손실 위험이 크다고 감사원
은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