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 총리 “국제사회 협력해 의연·단호 대처”
입력 2010.05.26 (11:28) 수정 2010.05.26 (17:48) 정치
정운찬 국무총리는 천안함 사태와 관련해 한반도가 새로운 평화의 터전이 될 수 있도록 만반의 대응책과 보완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한-중남미 고위급포럼 개회식에서 축사를 통해 앞으로 국제 사회와 협력을 강화해 의연하고 단호하게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또 올해 주요 20개국 G20 정상회의 의장국으로서 세계 경제의 지속적이고 균형잡힌 성장을 위한 과제들을 적극 발굴해 의제화하는데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정 총리 “국제사회 협력해 의연·단호 대처”
    • 입력 2010-05-26 11:28:33
    • 수정2010-05-26 17:48:51
    정치
정운찬 국무총리는 천안함 사태와 관련해 한반도가 새로운 평화의 터전이 될 수 있도록 만반의 대응책과 보완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한-중남미 고위급포럼 개회식에서 축사를 통해 앞으로 국제 사회와 협력을 강화해 의연하고 단호하게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또 올해 주요 20개국 G20 정상회의 의장국으로서 세계 경제의 지속적이고 균형잡힌 성장을 위한 과제들을 적극 발굴해 의제화하는데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