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린턴 방한…한미 공조 논의
입력 2010.05.26 (12:5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오늘 이명박 대통령과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만나 한미 공조 방안을 논의합니다.

대북 제재와 관련해 구체적인 대응방안이 협의될 것으로 보입니다.

홍희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오늘 오전 서울공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중국과 전략경제 대화를 마치고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클린턴 장관은 천안함 사태에 대한 한미 양자 차원의 대북제재안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클린턴 장관은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만나 오찬을 함께 하며 한.미 합동 군사훈련 강화와 대북 금융 제재 방안 등을 검토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어 청와대에서 이명박 대통령과 30분간 한미 공조 계획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클린턴 장관은 또, 유명환 장관과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천안함 대책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대응조치에는 한.미 합동 군사훈련 강화와 고강도 대북금융 제재 방안 등 군사, 외교, 경제와 관련된 다양한 방안들이 언급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북한에 대한 강도높은 금융 제재와, 기존의 유엔 대북 결의안을 뛰어넘는 결의안 채택 추진 여부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이번 방한에 앞서 클린턴 장관이 중국을 방문했던 만큼 중국 지도부와의 논의 사항도 우리 정부와 공유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홍희정입니다.
  • 클린턴 방한…한미 공조 논의
    • 입력 2010-05-26 12:56:48
    뉴스 12
<앵커 멘트>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오늘 이명박 대통령과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만나 한미 공조 방안을 논의합니다.

대북 제재와 관련해 구체적인 대응방안이 협의될 것으로 보입니다.

홍희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오늘 오전 서울공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중국과 전략경제 대화를 마치고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클린턴 장관은 천안함 사태에 대한 한미 양자 차원의 대북제재안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클린턴 장관은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만나 오찬을 함께 하며 한.미 합동 군사훈련 강화와 대북 금융 제재 방안 등을 검토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어 청와대에서 이명박 대통령과 30분간 한미 공조 계획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클린턴 장관은 또, 유명환 장관과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천안함 대책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대응조치에는 한.미 합동 군사훈련 강화와 고강도 대북금융 제재 방안 등 군사, 외교, 경제와 관련된 다양한 방안들이 언급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북한에 대한 강도높은 금융 제재와, 기존의 유엔 대북 결의안을 뛰어넘는 결의안 채택 추진 여부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이번 방한에 앞서 클린턴 장관이 중국을 방문했던 만큼 중국 지도부와의 논의 사항도 우리 정부와 공유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홍희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