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편 결혼 앙심 방화…쿠웨이트 여성 사형
입력 2010.05.26 (22:45) 국제
남편 결혼식장에 불을 질러 57명을 숨지게 한 쿠웨이트 여성에게 항소심에서도 사형이 선고됐습니다.

쿠웨이트 법원은 23살의 이 여성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사형을 선고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습니다.

사형이 선고된 여성은 지난해 8월 남편이 새 아내를 맞이하는 결혼 피로연장에 불을 질러 하객 57명을 숨지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남편 결혼 앙심 방화…쿠웨이트 여성 사형
    • 입력 2010-05-26 22:45:59
    국제
남편 결혼식장에 불을 질러 57명을 숨지게 한 쿠웨이트 여성에게 항소심에서도 사형이 선고됐습니다.

쿠웨이트 법원은 23살의 이 여성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사형을 선고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습니다.

사형이 선고된 여성은 지난해 8월 남편이 새 아내를 맞이하는 결혼 피로연장에 불을 질러 하객 57명을 숨지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