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월드컵 응원시 건강 조심하세요
입력 2010.06.10 (11:58) 건강·생활
월드컵을 관전할 때 과도한 응원은 건강을 해칠 수 있어 보건당국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보건복지부와 대한간호협회는 경기를 보면서 지나치게 흥분하면 심장에 무리가 올 수 있고 지나친 고함은 갈증이나 탈수를 일으키고 성대를 다치게 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또 야간에 진행되는 경기를 보면서 섭취하는 간식은 소화기관에 부담이 될 수 있고 수면부족 등으로 인해 다음날 일과에 지장을 줄 수 있습니다.



복지부는 경기를 관전할 때, 적당한 수분을 꾸준히 섭취하고 과일이나 채소 등 저칼로리 식품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습니다.



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0년 남아공월드컵 관전 건강수칙을 주요 포털사이트와 서울광장 전광판 등을 통해 홍보하기로 했습니다.



실제로 지난 2006년 독일월드컵과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각각 2명과 7명이 심장마비 등으로 숨지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 월드컵 응원시 건강 조심하세요
    • 입력 2010-06-10 11:58:44
    건강·생활
월드컵을 관전할 때 과도한 응원은 건강을 해칠 수 있어 보건당국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보건복지부와 대한간호협회는 경기를 보면서 지나치게 흥분하면 심장에 무리가 올 수 있고 지나친 고함은 갈증이나 탈수를 일으키고 성대를 다치게 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또 야간에 진행되는 경기를 보면서 섭취하는 간식은 소화기관에 부담이 될 수 있고 수면부족 등으로 인해 다음날 일과에 지장을 줄 수 있습니다.



복지부는 경기를 관전할 때, 적당한 수분을 꾸준히 섭취하고 과일이나 채소 등 저칼로리 식품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습니다.



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0년 남아공월드컵 관전 건강수칙을 주요 포털사이트와 서울광장 전광판 등을 통해 홍보하기로 했습니다.



실제로 지난 2006년 독일월드컵과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각각 2명과 7명이 심장마비 등으로 숨지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