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상무부장 “전국 규모 파업 없을 것”
입력 2010.06.19 (14:54) 국제
천더밍 중국 상무부장이 최근 자국내 외국계 기업들의 잇다른 파업에 대해 전국 규모의 파업사태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천 부장은 홍콩 봉황TV와 인터뷰를 통해 타이완 기업인 팍스콘과 일본의 도요타, 혼다 등 일련의 파업은 개별 현상이라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천 부장은 적절한 임금 인상도 필요하지만 과도한 인상으로 경영진에게 짐을 줘서는 안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천 부장은 잇다른 임금인상 파업에도 불구하고 베트남과 태국 등 다른 아시아 국가들로 대규모 공장 이전이 이뤄지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中 상무부장 “전국 규모 파업 없을 것”
    • 입력 2010-06-19 14:54:07
    국제
천더밍 중국 상무부장이 최근 자국내 외국계 기업들의 잇다른 파업에 대해 전국 규모의 파업사태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천 부장은 홍콩 봉황TV와 인터뷰를 통해 타이완 기업인 팍스콘과 일본의 도요타, 혼다 등 일련의 파업은 개별 현상이라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천 부장은 적절한 임금 인상도 필요하지만 과도한 인상으로 경영진에게 짐을 줘서는 안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천 부장은 잇다른 임금인상 파업에도 불구하고 베트남과 태국 등 다른 아시아 국가들로 대규모 공장 이전이 이뤄지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