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주영·염기훈, 다시 찾은 ‘미소’
입력 2010.06.19 (20:01) 수정 2010.06.19 (20:42) 포토뉴스
박주영·염기훈, 다시 찾은 ‘미소’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박주영·염기훈, 다시 찾은 ‘미소’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박주영과 염기훈, 이승렬이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박주영·염기훈, 다시 찾은 ‘미소’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손바닥을 마주치고 있다.
박주영 “나처럼 해봐요~”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이 족구시합을 하며 헤딩을 하고 있다.
박주영, 나이지리아전 헤딩 기대해!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이 헤딩을 하고 있다.
염기훈, ‘왼발의 속죄포’ 다짐!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이영표가 족기시합을 하며 염기훈이 찬 공을 피하고 있다.
염기훈, ‘왼발의 속죄포’ 다짐!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염기훈이 득점에 성공하고 있다.
염기훈, ‘왼발의 속죄포’ 다짐!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염기훈이 멋진 가위차기 킥을 선보이고 있다.
박지성 “어때? 나보다 헤딩 잘해?”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지성이 족구시합을 하며 헤딩을 하고 있다.
받아랏! 태권 슛~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박지성이 강스파이크를 시도하고 있다.
활짝 웃는 주장 박지성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지성이 족구시합을 하며 활짝 웃고 있다.
이영표 “나도 지성이보다 헤딩 잘해!”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이영표가 헤딩을 하고 있다.
어? 어? 엉거주춤 슛!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이영표가 다리를 들어올려 공을 차고 있다.
받아랏! 태권 슛~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허정무 감독이 족구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정성룡 “동국이형! 무리하지 마요”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훈련에서 태극전사들이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맏형’ 이운재의 굴욕?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훈련에서 태극전사들이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정성룡 “저도 헤딩 잘해요~”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정성룡 골키퍼가 헤딩을 하고 있다.
야호! 우리가 이겼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선수들이 족구시합을 하며 활짝 웃고 있다.
족구 네트 고정 잘해야지!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족구게임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가운데 허정무 감독이 직접 족구네트를 점검하고 있다.
족구 네트 고정 잘해야지!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이승렬이 족구시합을 위해 준비를 하고 있다.
태극전사, 족구게임 준비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가볍게 달리기를 한 후 족구게임을 하기 위해 걸어오고 있다.
태극전사, 스트레칭 몸풀기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허정무 감독이 스트레칭을 하며 몸을 풀고 있다.
태극전사, 스트레칭 몸풀기
태극전사들이 19일 오후(한국시간)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허정무 감독이 스트레칭을 하며 몸을 풀고 있다.
  • 박주영·염기훈, 다시 찾은 ‘미소’
    • 입력 2010-06-19 20:01:02
    • 수정2010-06-19 20:42:52
    포토뉴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19일 오후(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루스텐버그 올림피아 파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대표팀 훈련에서 박주영과 염기훈이 족구경기를 하며 환호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