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로스 “독일 긴축으로 유로 붕괴 위험”
입력 2010.06.23 (19:34) 국제
독일의 긴축 정책이 유럽통합을 위태롭게 하고 유로화의 붕괴까지 초래할 수 있다고 미국의 투자자인 조지 소로스가 경고했습니다.

소로스는 오늘 독일 주간 디 차이트와 인터뷰에서 독일의 정책은 유럽에 위험한 것으로 유럽 통합 계획을 파괴할 수도 있고 유로화의 붕괴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소로스는 또 독일이 정책을 바꾸지 않을 경우 차라리 유로존에서 탈퇴하는 것이 나머지 유럽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독일 정부는 지난 7일 군 구조조정과 은행세와 항공세 신설, 에너지 산업에 대한 세금감면 폐지 등을 통해 2014년까지 800억유로의 예산을 절감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 소로스 “독일 긴축으로 유로 붕괴 위험”
    • 입력 2010-06-23 19:34:19
    국제
독일의 긴축 정책이 유럽통합을 위태롭게 하고 유로화의 붕괴까지 초래할 수 있다고 미국의 투자자인 조지 소로스가 경고했습니다.

소로스는 오늘 독일 주간 디 차이트와 인터뷰에서 독일의 정책은 유럽에 위험한 것으로 유럽 통합 계획을 파괴할 수도 있고 유로화의 붕괴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소로스는 또 독일이 정책을 바꾸지 않을 경우 차라리 유로존에서 탈퇴하는 것이 나머지 유럽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독일 정부는 지난 7일 군 구조조정과 은행세와 항공세 신설, 에너지 산업에 대한 세금감면 폐지 등을 통해 2014년까지 800억유로의 예산을 절감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