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빗줄기가 오락가락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입력 2010.06.26 (14:46) 포토뉴스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 빗줄기가 오락가락 ‘한산한 대천해수욕장’
    • 입력 2010-06-26 14:46:27
    포토뉴스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충남 대천해수욕장이 26일 문을 열었으나 장마전선으로 인해 빗줄기가 오락가락하면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