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남인희 전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 영장
입력 2010.06.27 (00:47) 사회
서울중앙지검 특수 1부는 건설업체 사장으로부터 청탁과 함께 금품을 받은 혐의로 남인희 전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남 씨는 사업에 도움을 달라는 청탁과 함께 건설교통부 공무원으로 재직할 당시 여러 차례에 걸쳐 모두 1억여 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남 씨는 '참여정부' 시절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을 맡았으나, 남 씨의 금품 수수는 청장을 맡기 이전부터 시작된 것으로 이번 사건은 '행복도시' 사업과는 직접적인 관련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검찰, 남인희 전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 영장
    • 입력 2010-06-27 00:47:31
    사회
서울중앙지검 특수 1부는 건설업체 사장으로부터 청탁과 함께 금품을 받은 혐의로 남인희 전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남 씨는 사업에 도움을 달라는 청탁과 함께 건설교통부 공무원으로 재직할 당시 여러 차례에 걸쳐 모두 1억여 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남 씨는 '참여정부' 시절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청장을 맡았으나, 남 씨의 금품 수수는 청장을 맡기 이전부터 시작된 것으로 이번 사건은 '행복도시' 사업과는 직접적인 관련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