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G20 절상압력에 굴복 안해
입력 2010.06.27 (10:12) 국제
중국이 주요 20개국,G20의 위안화 절상 압력에 굴복하지 않을 것임을 다시 한번 밝혔습니다.

중국 정부의 한 관계자는 G20 회담이 열리고 있는 캐나다 토론토에서 기자들과 만나, 위안화 환율 변동은 오로지 중국 경제의 역동성에 달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발언은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이 개별회담을 하기 직전 나와, G20의 위안화 절상 요구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조치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미국 등 주요 통상국들은 현재 위안화가 미 달러화에 대해 인위적으로 최고 40%까지 저평가돼 중국 기업들이 불공정 이득을 얻고 있다며, 위안화의 대폭 절상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 中, G20 절상압력에 굴복 안해
    • 입력 2010-06-27 10:12:57
    국제
중국이 주요 20개국,G20의 위안화 절상 압력에 굴복하지 않을 것임을 다시 한번 밝혔습니다.

중국 정부의 한 관계자는 G20 회담이 열리고 있는 캐나다 토론토에서 기자들과 만나, 위안화 환율 변동은 오로지 중국 경제의 역동성에 달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발언은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이 개별회담을 하기 직전 나와, G20의 위안화 절상 요구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조치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미국 등 주요 통상국들은 현재 위안화가 미 달러화에 대해 인위적으로 최고 40%까지 저평가돼 중국 기업들이 불공정 이득을 얻고 있다며, 위안화의 대폭 절상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