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볼넷만 2개…사흘 연속 침묵
입력 2010.06.27 (11:29) 수정 2010.06.27 (15:15) 연합뉴스
추신수(28.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사흘 연속 무안타로 침묵했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신시내티 레즈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볼넷 두 개를 얻어내고 도루를 하나 추가했을 뿐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25일 필라델피아와 경기부터 3일째 무안타에 그친 추신수의 타율은 0.286에서 0.283으로 떨어졌다.

1회초 연속 네 개 볼을 골라내 출루한 추신수는 이어진 카를로스 산타나의 타석 때 2루를 훔친 다음 2루타가 터져 홈을 밟았다.

그러나 3회 다시 볼넷으로 출루한 추신수는 이후 2루에서 3루로 도루하려다 투수의 견제에 걸려 아웃됐다.

추신수는 4회 1사 1,2루 기회를 맞았지만 2루수 앞 땅볼을 쳐 병살타로 물러났다.

7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헛스윙 삼진당했고, 9회에는 좌익수 플라이에 그쳤다.

클리블랜드는 5회와 6회 연달아 폭투와 실책이 나와 점수를 내준 탓에 4-6으로 역전패했다.
  • 추신수, 볼넷만 2개…사흘 연속 침묵
    • 입력 2010-06-27 11:29:34
    • 수정2010-06-27 15:15:32
    연합뉴스
추신수(28.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사흘 연속 무안타로 침묵했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신시내티 레즈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볼넷 두 개를 얻어내고 도루를 하나 추가했을 뿐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25일 필라델피아와 경기부터 3일째 무안타에 그친 추신수의 타율은 0.286에서 0.283으로 떨어졌다.

1회초 연속 네 개 볼을 골라내 출루한 추신수는 이어진 카를로스 산타나의 타석 때 2루를 훔친 다음 2루타가 터져 홈을 밟았다.

그러나 3회 다시 볼넷으로 출루한 추신수는 이후 2루에서 3루로 도루하려다 투수의 견제에 걸려 아웃됐다.

추신수는 4회 1사 1,2루 기회를 맞았지만 2루수 앞 땅볼을 쳐 병살타로 물러났다.

7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헛스윙 삼진당했고, 9회에는 좌익수 플라이에 그쳤다.

클리블랜드는 5회와 6회 연달아 폭투와 실책이 나와 점수를 내준 탓에 4-6으로 역전패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