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년 前 식당 여주인 살인사건 피의자 검거
입력 2010.06.28 (05:52) 수정 2010.06.28 (08:07) 사회
식당 여주인을 살해한 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의 지문 재감정으로 5년 만에 검거됐습니다.

부산진경찰서는 음식값을 내지 않으려 식당 여주인을 둔기로 때려 살해한 혐의로 47살 이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005년 5월 12일 오후 4시 반쯤, 부산의 한 식당에서 국밥 등을 먹고 계산하려다 여주인 49살 김 모 씨와 시비 끝에 둔기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사건 당시 식당 출입문에서 채취한 지문을 재감정해 지난 26일 이 씨를 체포했습니다.
  • 5년 前 식당 여주인 살인사건 피의자 검거
    • 입력 2010-06-28 05:52:02
    • 수정2010-06-28 08:07:33
    사회
식당 여주인을 살해한 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의 지문 재감정으로 5년 만에 검거됐습니다.

부산진경찰서는 음식값을 내지 않으려 식당 여주인을 둔기로 때려 살해한 혐의로 47살 이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005년 5월 12일 오후 4시 반쯤, 부산의 한 식당에서 국밥 등을 먹고 계산하려다 여주인 49살 김 모 씨와 시비 끝에 둔기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사건 당시 식당 출입문에서 채취한 지문을 재감정해 지난 26일 이 씨를 체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