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생물 이용’ 악취 제거…효과 만점
입력 2010.06.28 (07:1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날씨가 더워지면서 지자체마다 악취 해결에 비상이 걸렸는데요.

요즘 EM이라고 부르는 미생물을 이용해 악취를 제거하는 친환경적인 기법을 한 자치단체가 보급에 나섰습니다.

조지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대구의 한 전통시장. 청소차량이 소독액을 뿌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소독액은 화학약품이 아닌 미생물을 배양해 만든 EM용액 입니다.

EM용액은 악취제거에 탁월한 효과를 보여 공중화장실은 물론 음식물쓰레기 수거 차량을 청소하는데도 활용됩니다.

<인터뷰> 차순석(남구청 환경미화원) : "냄새 때문에 많이 괴로웠는데 EM쓰니까 확실히 냄새 안나고 주민들도 좋아하고..."

EM은 손쉽게 만들수 있어 가정에서도 인기가 높습니다.

쌀뜨물에 EM원액과 설탕을 섞어 열흘정도 보관하면 EM발효액을 만들 수 있습니다.

설겆이와 세탁 시 세제대신 활용하거나 화초에 거름대신 쓸 수도 있습니다.

<인터뷰> 김인숙(식당 운영) : "세제보다 순하니까 장갑을 안끼고 써도 되고 그릇도 더 뽀송뽀송하고 좋아요."

EM의 효과가 입증되면서 대구 남구청은 여름철을 맞아 EM발효액을 주민들에게 무료로 보급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박종문(남구청 생활환경과장) : "여름철 증가하는 악취민원 해결을 위해서 EM 활용하는 기동반 운영할 계획..."

유용한 미생물, EM이 여름철 악취 해결사로 나서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지현입니다.
  • ‘미생물 이용’ 악취 제거…효과 만점
    • 입력 2010-06-28 07:14:3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날씨가 더워지면서 지자체마다 악취 해결에 비상이 걸렸는데요.

요즘 EM이라고 부르는 미생물을 이용해 악취를 제거하는 친환경적인 기법을 한 자치단체가 보급에 나섰습니다.

조지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대구의 한 전통시장. 청소차량이 소독액을 뿌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소독액은 화학약품이 아닌 미생물을 배양해 만든 EM용액 입니다.

EM용액은 악취제거에 탁월한 효과를 보여 공중화장실은 물론 음식물쓰레기 수거 차량을 청소하는데도 활용됩니다.

<인터뷰> 차순석(남구청 환경미화원) : "냄새 때문에 많이 괴로웠는데 EM쓰니까 확실히 냄새 안나고 주민들도 좋아하고..."

EM은 손쉽게 만들수 있어 가정에서도 인기가 높습니다.

쌀뜨물에 EM원액과 설탕을 섞어 열흘정도 보관하면 EM발효액을 만들 수 있습니다.

설겆이와 세탁 시 세제대신 활용하거나 화초에 거름대신 쓸 수도 있습니다.

<인터뷰> 김인숙(식당 운영) : "세제보다 순하니까 장갑을 안끼고 써도 되고 그릇도 더 뽀송뽀송하고 좋아요."

EM의 효과가 입증되면서 대구 남구청은 여름철을 맞아 EM발효액을 주민들에게 무료로 보급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박종문(남구청 생활환경과장) : "여름철 증가하는 악취민원 해결을 위해서 EM 활용하는 기동반 운영할 계획..."

유용한 미생물, EM이 여름철 악취 해결사로 나서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지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