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구치소서 재소자 목매 자살
입력 2010.06.28 (14:18) 사회
어제 새벽 6시 반쯤 인천구치소에 수감 중이던 재소자 29살 이 모씨가 화장실 문에 목을 맨 채 발견됐습니다.

이 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오늘 새벽 0시 반쯤 숨졌습니다.

이 씨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절도 혐의로 기소돼 지난 5월 구치소에 입소했습니다.

인천 지검은 정확한 사인을 가리기 위해 부검을 할 계획입니다.
  • 인천구치소서 재소자 목매 자살
    • 입력 2010-06-28 14:18:57
    사회
어제 새벽 6시 반쯤 인천구치소에 수감 중이던 재소자 29살 이 모씨가 화장실 문에 목을 맨 채 발견됐습니다.

이 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오늘 새벽 0시 반쯤 숨졌습니다.

이 씨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절도 혐의로 기소돼 지난 5월 구치소에 입소했습니다.

인천 지검은 정확한 사인을 가리기 위해 부검을 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