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법원, 김영란 대법관 후임 추천작업 착수
입력 2010.06.28 (15:53) 사회
김영란 대법관이 다음달 말 퇴임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대법원이 대법관 제청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후임 대법관 추천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대법관 제청자문위원회는 양승태 대법관 등 법관 3명과 이귀남 법무부 장관 등 사법부 외 법조인사 3명, 그리고 서정돈 성균관대 총장 등 법조 외부인사 3명 등 9명으로 구성됐습니다.

이용훈 대법원장은 이 가운데 경륜과 자문위 활동 경험 등을 고려해 송상현 국제형사재판소장을 위원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대법관 제청자문위는 대법원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6일까지 후보자를 추천받을 예정이며, 자격은 법원조직법에 근거해 법조경력 15년 이상에 40살 이상입니다.

대법관은 대법원장이 최종 후보자를 제청하면 국회 청문회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합니다.
  • 대법원, 김영란 대법관 후임 추천작업 착수
    • 입력 2010-06-28 15:53:08
    사회
김영란 대법관이 다음달 말 퇴임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대법원이 대법관 제청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후임 대법관 추천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대법관 제청자문위원회는 양승태 대법관 등 법관 3명과 이귀남 법무부 장관 등 사법부 외 법조인사 3명, 그리고 서정돈 성균관대 총장 등 법조 외부인사 3명 등 9명으로 구성됐습니다.

이용훈 대법원장은 이 가운데 경륜과 자문위 활동 경험 등을 고려해 송상현 국제형사재판소장을 위원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대법관 제청자문위는 대법원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6일까지 후보자를 추천받을 예정이며, 자격은 법원조직법에 근거해 법조경력 15년 이상에 40살 이상입니다.

대법관은 대법원장이 최종 후보자를 제청하면 국회 청문회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