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축구 ‘나아갈 길’ 해답 찾았다!
입력 2010.06.30 (07:0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 월드컵에서 원정 첫 16강 진출을 이뤄낸 우리 축구대표팀이 돌아왔습니다.

선수단은 국민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앞으로 한국 축구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권재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먼저 국민들에게 고개를 숙여 감사의 뜻을 전한 선수단.

<녹취> 이청용 : "무엇보다 깨달은 것은 선수들 뒤에 5천만 국민이 있다 것이다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들릴 수 있을 것 같다."

원정 첫 16강을 이끈 허정무 감독은 이번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의 해답을 찾았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허정무 감독 : "세밀한 기술적 측면에서 어려서부터 보완이 필요하다 장단기 적 계획을 세워서 시행해야 월드컵에서 좋은 성적 거둘 수 있을 것..."

주장으로서 팀을 이끌었던 박지성은 이번 남아공 월드컵이 앞선 두 번의 월드컵보다 힘들었다고 털어놓았습니다.

<녹취> 박지성 : "2010년은 06년 거치면서 월드컵이 어떤 대회인지를 느끼면서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든 월드컵이었다."

이번 월드컵이 사실상 마지막 태극마크였던 두 선수.

<녹취> 이운재 : "또한 행복하게 국가대표 마감하면서 행복했다."

<녹취> 안정환 : "한국 축구의 실력 좋은 선수들과 경기 행복하고 좋았다고 감사한다."

선수단은 국민들의 성원에 다시 한번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월드컵의 열기를 이제는 전국 축구장으로 이어주기를 국민들에게 부탁했습니다.

KBS 뉴스 권재민입니다.
  • 한국축구 ‘나아갈 길’ 해답 찾았다!
    • 입력 2010-06-30 07:04:0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이번 월드컵에서 원정 첫 16강 진출을 이뤄낸 우리 축구대표팀이 돌아왔습니다.

선수단은 국민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앞으로 한국 축구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권재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먼저 국민들에게 고개를 숙여 감사의 뜻을 전한 선수단.

<녹취> 이청용 : "무엇보다 깨달은 것은 선수들 뒤에 5천만 국민이 있다 것이다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들릴 수 있을 것 같다."

원정 첫 16강을 이끈 허정무 감독은 이번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의 해답을 찾았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허정무 감독 : "세밀한 기술적 측면에서 어려서부터 보완이 필요하다 장단기 적 계획을 세워서 시행해야 월드컵에서 좋은 성적 거둘 수 있을 것..."

주장으로서 팀을 이끌었던 박지성은 이번 남아공 월드컵이 앞선 두 번의 월드컵보다 힘들었다고 털어놓았습니다.

<녹취> 박지성 : "2010년은 06년 거치면서 월드컵이 어떤 대회인지를 느끼면서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든 월드컵이었다."

이번 월드컵이 사실상 마지막 태극마크였던 두 선수.

<녹취> 이운재 : "또한 행복하게 국가대표 마감하면서 행복했다."

<녹취> 안정환 : "한국 축구의 실력 좋은 선수들과 경기 행복하고 좋았다고 감사한다."

선수단은 국민들의 성원에 다시 한번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월드컵의 열기를 이제는 전국 축구장으로 이어주기를 국민들에게 부탁했습니다.

KBS 뉴스 권재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