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재고 증가·고용 부진에 유가 하락
입력 2010.07.01 (06:47) 국제
미국내 민간부문의 일자리 증가세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나고 휘발유 재고가 8주일 만에 처음으로 증가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오늘 국제유가는 소폭 하락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전날보다 31센트 내린 배럴당 75.63달러에 마감했습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8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44센트 하락한 배럴당 75.00달러에 거래됐습니다.

미국 에너지부가 발표한 지난주 휘발유 재고는 2억 천 810만배럴로, 전주보다 53만 7천 배럴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40만배럴이 증가할 것이라던 전문가들의 예상치를 크게 웃도는 수준이어서 수요 부진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난방유와 디젤을 포함한 정제유 재고는 1억 5천 940만배럴로 246만배럴이 늘어나면서 지난 1월 8일 이후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전체 연료 소비량은 1일 천 900만 배럴로 2.7% 감소하면서 지난 4월 이후 최저를 기록했습니다.
  • 美 재고 증가·고용 부진에 유가 하락
    • 입력 2010-07-01 06:47:27
    국제
미국내 민간부문의 일자리 증가세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나고 휘발유 재고가 8주일 만에 처음으로 증가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오늘 국제유가는 소폭 하락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전날보다 31센트 내린 배럴당 75.63달러에 마감했습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8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44센트 하락한 배럴당 75.00달러에 거래됐습니다.

미국 에너지부가 발표한 지난주 휘발유 재고는 2억 천 810만배럴로, 전주보다 53만 7천 배럴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40만배럴이 증가할 것이라던 전문가들의 예상치를 크게 웃도는 수준이어서 수요 부진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난방유와 디젤을 포함한 정제유 재고는 1억 5천 940만배럴로 246만배럴이 늘어나면서 지난 1월 8일 이후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전체 연료 소비량은 1일 천 900만 배럴로 2.7% 감소하면서 지난 4월 이후 최저를 기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