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1만 명 돌파…KBS 뉴스 애플 인기 폭발
입력 2010.07.01 (07:5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마트폰 시대를 맞아 KBS가 무료 서비스중인 뉴스 애플리케이션이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서비스 시작 2주만에 KBS 뉴스 애플을 내려받은 사용자가 11만명을 넘어서면서 국내 뉴스 부문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고 전세계 56개국의 우리 동포들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조일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언제 어디서든 스마트폰만 있으면 KBS 뉴스가 손 안으로 들어옵니다.

뉴스 속보를 바로 바로 확인하고, DMB 없이도 실시간뉴스를 볼수 있습니다.

그림으로 뉴스를 찾고, 관심분야를 꼭 집어 찾을 수 있습니다. 무료 서비스중인 KBS뉴스애플리케이션 덕분입니다.

<인터뷰> 이준서(서울 둔촌동):"정말 뉴스를 보고싶은 사람이들이 딱 찾아보기 쉽게, 검색기능도 정말 직관적으로 담아놔서 딱 필요한 것만 보기에 편한 앱이라고 생각합니다."

kbs 뉴스 애플을 내려 받은 스마트폰 사용자가, 서비스 시작 2주만에 11만명을 돌파했습니다.

언론사 애플 중 최단 시간에 10만건을 넘어섰고, 현재 무료로 제공되는 국내 뉴스 애플 가운데 1위를 기록중입니다.

특히 미국 일본 등 56개 나라에서 8천7백여명이 내려 받은 것으로 나타나, 우리 컨텐츠가 국경없이 전세계로 나갈 수 있음을 보여줬습니다.

<인터뷰> 황선주(케빈 황/LA 거주):"저 같이 사업하는 사람은 국내 뉴스에 관심이 많은데, 인터넷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소식을 접할 수 있어 좋습니다"

KBS 이달중으로 라디오 애플을 출시하는 등, 스마트 폰 시대에 부응하는 컨텐츠를 계속 늘려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조일수 입니다.
  • 11만 명 돌파…KBS 뉴스 애플 인기 폭발
    • 입력 2010-07-01 07:54:52
    뉴스광장
<앵커 멘트>

스마트폰 시대를 맞아 KBS가 무료 서비스중인 뉴스 애플리케이션이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서비스 시작 2주만에 KBS 뉴스 애플을 내려받은 사용자가 11만명을 넘어서면서 국내 뉴스 부문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고 전세계 56개국의 우리 동포들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조일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언제 어디서든 스마트폰만 있으면 KBS 뉴스가 손 안으로 들어옵니다.

뉴스 속보를 바로 바로 확인하고, DMB 없이도 실시간뉴스를 볼수 있습니다.

그림으로 뉴스를 찾고, 관심분야를 꼭 집어 찾을 수 있습니다. 무료 서비스중인 KBS뉴스애플리케이션 덕분입니다.

<인터뷰> 이준서(서울 둔촌동):"정말 뉴스를 보고싶은 사람이들이 딱 찾아보기 쉽게, 검색기능도 정말 직관적으로 담아놔서 딱 필요한 것만 보기에 편한 앱이라고 생각합니다."

kbs 뉴스 애플을 내려 받은 스마트폰 사용자가, 서비스 시작 2주만에 11만명을 돌파했습니다.

언론사 애플 중 최단 시간에 10만건을 넘어섰고, 현재 무료로 제공되는 국내 뉴스 애플 가운데 1위를 기록중입니다.

특히 미국 일본 등 56개 나라에서 8천7백여명이 내려 받은 것으로 나타나, 우리 컨텐츠가 국경없이 전세계로 나갈 수 있음을 보여줬습니다.

<인터뷰> 황선주(케빈 황/LA 거주):"저 같이 사업하는 사람은 국내 뉴스에 관심이 많은데, 인터넷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소식을 접할 수 있어 좋습니다"

KBS 이달중으로 라디오 애플을 출시하는 등, 스마트 폰 시대에 부응하는 컨텐츠를 계속 늘려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조일수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