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 바다다!” 해운대 해수욕장 개장
입력 2010.07.01 (14:05) 수정 2010.07.01 (16:28) 포토뉴스
여름바다 활짝..해운대 개장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해운대 해수욕장 개장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해운대 해수욕장 개장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해수욕장 안전은 우리가 책임진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개장식에 참석한 부산 여름경찰서와 해경 구조대원들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야! 바다다!” 속초 해수욕장 개장
1일 문을 열고 운영에 들어간 속초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들이 바다로 뛰어들고 있다. 속초해수욕장은 다음 달 29일까지 60일간 운영된다.
“야! 바다다!” 속초 해수욕장 개장
1일 문을 열고 운영에 들어간 속초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들이 바다로 뛰어들고 있다. 속초해수욕장은 다음 달 29일까지 60일간 운영된다.
“야! 바다다!” 속초 해수욕장 개장
1일 문을 열고 운영에 들어간 속초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들이 바다로 뛰어들고 있다. 속초해수욕장은 다음 달 29일까지 60일간 운영된다.
  • “야! 바다다!” 해운대 해수욕장 개장
    • 입력 2010-07-01 14:05:09
    • 수정2010-07-01 16:28:31
    포토뉴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전국 최대 피서지인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이 1일 문을 열었다. 피서객들이 해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