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달 자동차 내수시장서 현대차 겨우 1위 수성
입력 2010.07.01 (17:30) 경제
지난달 국내 자동차시장에서 현대차가 기아차를 간신히 따 돌리고 1위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차는 지난달 국내에서 4만 8천6백여 대를 팔아 내수 판매 1위를 지켰지만 4만 4천4백여 대를 판 기아차에 바짝 추격을 당했습니다.

내수 점유율을 보면 현대차는 40.3%로 전달에 비해 2.2% 포인트 하락한 반면, 기아차는 2.2% 상승한 36.8%를 기록했습니다.

이어 르노 삼성이 12.1%, GM대우와 쌍용차는 각각 8.3%와 2.5%의 점유율로 뒤를 이었습니다.

기아차가 내수에서 선전한 것은 K5와 K7, 스포티지R 등 신차 판매가 호조를 보인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한편, 국내 완성차 5개사의 지난달 국내외 시장 총 판매량은 59만 5천169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4.6% 증가했습니다.
  • 지난달 자동차 내수시장서 현대차 겨우 1위 수성
    • 입력 2010-07-01 17:30:44
    경제
지난달 국내 자동차시장에서 현대차가 기아차를 간신히 따 돌리고 1위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차는 지난달 국내에서 4만 8천6백여 대를 팔아 내수 판매 1위를 지켰지만 4만 4천4백여 대를 판 기아차에 바짝 추격을 당했습니다.

내수 점유율을 보면 현대차는 40.3%로 전달에 비해 2.2% 포인트 하락한 반면, 기아차는 2.2% 상승한 36.8%를 기록했습니다.

이어 르노 삼성이 12.1%, GM대우와 쌍용차는 각각 8.3%와 2.5%의 점유율로 뒤를 이었습니다.

기아차가 내수에서 선전한 것은 K5와 K7, 스포티지R 등 신차 판매가 호조를 보인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한편, 국내 완성차 5개사의 지난달 국내외 시장 총 판매량은 59만 5천169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4.6% 증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