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필리핀 “민다나오섬 무장세력과 평화협상 재개”
입력 2010.07.01 (19:22) 국제
필리핀 새 정부가 민다나오섬의 반군과 평화협상을 재개합니다.

아키노 대통령의 평화 자문관인 테레시타 킨토스 델레스는 오늘 새 정부가 민다나오섬의 이슬람 분리세력과 마오주의 게릴라와 평화협상을 재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새 정부는 앞으로 100일 안에 섬 남부지역 전투로 발생한 난민을 지원하는 기금을 조성키로 했습니다.

이런 움직임은 아키노 대통령이 어제 취임식에서 민다나오 문제의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고 밝힌 뒤에 나온 것입니다.

필리핀은 1960년대 후반부터 공산주의와 이슬람 분리주의 반군 양측과 대립해오고 있습니다.

정부와 반군세력간 평화 협상은 간헐적으로 이어졌지만 현재까지 양측이 수용가능한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새 정부는 이에 따라 협상 조직 등 추진 체계를 재검토하기로 했습니다.
  • 필리핀 “민다나오섬 무장세력과 평화협상 재개”
    • 입력 2010-07-01 19:22:41
    국제
필리핀 새 정부가 민다나오섬의 반군과 평화협상을 재개합니다.

아키노 대통령의 평화 자문관인 테레시타 킨토스 델레스는 오늘 새 정부가 민다나오섬의 이슬람 분리세력과 마오주의 게릴라와 평화협상을 재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새 정부는 앞으로 100일 안에 섬 남부지역 전투로 발생한 난민을 지원하는 기금을 조성키로 했습니다.

이런 움직임은 아키노 대통령이 어제 취임식에서 민다나오 문제의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고 밝힌 뒤에 나온 것입니다.

필리핀은 1960년대 후반부터 공산주의와 이슬람 분리주의 반군 양측과 대립해오고 있습니다.

정부와 반군세력간 평화 협상은 간헐적으로 이어졌지만 현재까지 양측이 수용가능한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새 정부는 이에 따라 협상 조직 등 추진 체계를 재검토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