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인터넷 대화방 상시 모니터링 체제 구축키로
입력 2010.07.09 (06:04) 사회
정부는 청소년 성매매의 80% 이상이 인터넷을 매개로 이뤄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사이버상의 청소년 성매매 방지를 위해 인터넷 대화방 등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 체제를 갖추기로 했습니다.

여성가족부는 어제 성매매 방지대책 추진점검단 회의를 열어 '청소년 성매매 방지대책'과 '성매매여성 해외송출과 알선 단속 강화'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했습니다.

정부는 또 최근 사회문제화되고 있는 10대 청소년 성매매 알선 문제에 대해서는 피해 청소년의 치유와 재활교육, 대안학교의 성공 사례를 도입한 학업지원 등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가출청소년이 생활비 마련 등을 위해 성매매에 유입되지 않도록 청소년이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쉼터 등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최근 빈발하고 있는 성매매 여성의 해외 송출과 알선행위에 대해서는 국제형사사법 공조 외에 범죄정보를 수시로 교류하면서 집중단속을 벌인다는 방침입니다.

특히 해외 성매매 사범의 여권을 회수하고 3년간 여권 발급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여가부는 온.오프라인상의 청소년 성매매 유해환경을 정화해 나가는데 정책의 중점을 두겠다며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 정부, 인터넷 대화방 상시 모니터링 체제 구축키로
    • 입력 2010-07-09 06:04:25
    사회
정부는 청소년 성매매의 80% 이상이 인터넷을 매개로 이뤄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사이버상의 청소년 성매매 방지를 위해 인터넷 대화방 등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 체제를 갖추기로 했습니다.

여성가족부는 어제 성매매 방지대책 추진점검단 회의를 열어 '청소년 성매매 방지대책'과 '성매매여성 해외송출과 알선 단속 강화'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했습니다.

정부는 또 최근 사회문제화되고 있는 10대 청소년 성매매 알선 문제에 대해서는 피해 청소년의 치유와 재활교육, 대안학교의 성공 사례를 도입한 학업지원 등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가출청소년이 생활비 마련 등을 위해 성매매에 유입되지 않도록 청소년이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쉼터 등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최근 빈발하고 있는 성매매 여성의 해외 송출과 알선행위에 대해서는 국제형사사법 공조 외에 범죄정보를 수시로 교류하면서 집중단속을 벌인다는 방침입니다.

특히 해외 성매매 사범의 여권을 회수하고 3년간 여권 발급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여가부는 온.오프라인상의 청소년 성매매 유해환경을 정화해 나가는데 정책의 중점을 두겠다며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