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살공화국을 막아라! ‘자살 예방법’ 표류
입력 2010.07.09 (07:01) 수정 2010.07.09 (07: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렇게 이제 자살은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사회 전체의 문제가 됐습니다.



하지만 자살을 막을 수 있는 사회적인 예방 시스템은 부족한 게 현실입니다.



보도에 임승창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에 있는 한 상담소.



개인적인 고민과 문제를 털어놓는 전화와 방문이 하루 종일 이어집니다.



심각하게 삶을 비관하던 사람도 일단 상담을 받고 나면 달라집니다.



<인터뷰> 김인숙(서서울생명의전화 소장) :"충동에너지 이런 것들을 뽑아내면 일단 가라앉죠. 꽉 차있던게 가라앉죠. 그니까 일단 뽑아내는 게 중요하고요."



하지만 이렇게 인생 고민을 나눌 수 있는 상담소는 전국에 19곳에 불과하고, 그나마 민간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자살율이 우리나라의 4분의 1에 불과한 영국은 한 해 10조 원이 넘는 예산을 국민들의 정신건강과 자살을 막는 데 쓰고 있습니다.



전국 곳곳에 있는 민간 상담소에서 7천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정부의 지원 아래 상담에 나서고 있습니다.



반면 우리나라는 자살을 막기 위해 만든 자살예방법조차 수년 째 국회에서 표류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육성필(자살예방치료 전문가) : "각 연령이나 직업군 성별에 따른 자살행동의 특성에 대해서 심층 분석을 해서 그걸 반영한 프로그램 개발이 가장 절실히 요구되는 시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우울증이나 자살은 더 이상 감춰야 할 질병이 아닙니다.



자살도 예방할 수 있다는 교육이 먼저 이뤄져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한결같은 지적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 자살공화국을 막아라! ‘자살 예방법’ 표류
    • 입력 2010-07-09 07:01:43
    • 수정2010-07-09 07:12:5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이렇게 이제 자살은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사회 전체의 문제가 됐습니다.



하지만 자살을 막을 수 있는 사회적인 예방 시스템은 부족한 게 현실입니다.



보도에 임승창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에 있는 한 상담소.



개인적인 고민과 문제를 털어놓는 전화와 방문이 하루 종일 이어집니다.



심각하게 삶을 비관하던 사람도 일단 상담을 받고 나면 달라집니다.



<인터뷰> 김인숙(서서울생명의전화 소장) :"충동에너지 이런 것들을 뽑아내면 일단 가라앉죠. 꽉 차있던게 가라앉죠. 그니까 일단 뽑아내는 게 중요하고요."



하지만 이렇게 인생 고민을 나눌 수 있는 상담소는 전국에 19곳에 불과하고, 그나마 민간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자살율이 우리나라의 4분의 1에 불과한 영국은 한 해 10조 원이 넘는 예산을 국민들의 정신건강과 자살을 막는 데 쓰고 있습니다.



전국 곳곳에 있는 민간 상담소에서 7천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정부의 지원 아래 상담에 나서고 있습니다.



반면 우리나라는 자살을 막기 위해 만든 자살예방법조차 수년 째 국회에서 표류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육성필(자살예방치료 전문가) : "각 연령이나 직업군 성별에 따른 자살행동의 특성에 대해서 심층 분석을 해서 그걸 반영한 프로그램 개발이 가장 절실히 요구되는 시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우울증이나 자살은 더 이상 감춰야 할 질병이 아닙니다.



자살도 예방할 수 있다는 교육이 먼저 이뤄져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한결같은 지적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