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키스탄 자살 폭탄테러…48명 사망
입력 2010.07.09 (18:51) 국제
파키스탄 북서부 모만드에서 오늘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해 48명이 숨지고 최소 80명이 다쳤습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오토바이를 탄 폭탄 테러범은 모만드 파슈툰 부족 지역에 있는 지방정부 사무실로 돌진해 폭탄을 터뜨렸습니다.

지방정부의 라술 칸 부((副)주재관은 이번 공격으로 현재까지 48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다른 당국자에 따르면 부상자 수는 최소 8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테러 목표가 된 사무실에서는 휠체어를 나눠주는 행사가 열려 이를 받으려는 주민들이 많아 피해가 커졌습니다.

이번 공격으로 지방정부 사무실과 상점, 교도소가 파괴됐으며 일부 수감자들은 이를 틈타 탈출했습니다.

오늘 테러 공격은 치안병력이 최근 수주간 이 지역 탈레반에 대한 공격수위를 높여온 가운데 발생한 것입니다.
  • 파키스탄 자살 폭탄테러…48명 사망
    • 입력 2010-07-09 18:51:04
    국제
파키스탄 북서부 모만드에서 오늘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해 48명이 숨지고 최소 80명이 다쳤습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오토바이를 탄 폭탄 테러범은 모만드 파슈툰 부족 지역에 있는 지방정부 사무실로 돌진해 폭탄을 터뜨렸습니다.

지방정부의 라술 칸 부((副)주재관은 이번 공격으로 현재까지 48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다른 당국자에 따르면 부상자 수는 최소 8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테러 목표가 된 사무실에서는 휠체어를 나눠주는 행사가 열려 이를 받으려는 주민들이 많아 피해가 커졌습니다.

이번 공격으로 지방정부 사무실과 상점, 교도소가 파괴됐으며 일부 수감자들은 이를 틈타 탈출했습니다.

오늘 테러 공격은 치안병력이 최근 수주간 이 지역 탈레반에 대한 공격수위를 높여온 가운데 발생한 것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