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與 “자제 해달라”…野 전방위 공세 강화
입력 2010.07.12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민간인 사찰 파문이 확산되자 여권은 권력 투쟁으로 비춰 질까 내부 단속에 나섰습니다.

야권은 민간 사찰의 추가 사례라며 제보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간인 사찰 파문을 두고 최근 여권 내부에서 권력 암투가 벌어지고 있다는 지적에 대통령이 우려섞인 경고를 했습니다.

<녹취>박선규(청와대 대변인):"특히 권력다툼의 양상으로 비춰지는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하셨고, 화합을 당부하셨습니다."

정운찬 총리는 이번 사건 관련자들의 월권 행사에 대해 철저한 조사와 상응하는 조처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전당대회를 이틀 앞둔 한나라당은 야당의 공세를 정권 흔들기와 분열 시도로 규정하고 당권 주자들에게 자제를 주문했습니다.

<녹취>김무성(한나라당 원내대표):"정권 흔들기에 악용당하지 않게 애당심 발휘해서 각 후보들은 언급 삼가해줄 것을 다시 부탁한다."

민주당은 추가 민간인 사찰 사례로 추정된다며 접수한 제보들을 공개하는 한편 관계 인사들의 즉각적인 해임을 요구했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당 원내대표):"대통령은 지금 현재 문제된 인사를 청와대 대통령실, 내각 인적쇄신 전에 오늘 당장 문책 해임해야 한다"

이회창 자유선진당 대표는 지금은 정쟁할 때가 아니라며 검찰의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 與 “자제 해달라”…野 전방위 공세 강화
    • 입력 2010-07-12 22:07:08
    뉴스 9
<앵커 멘트>

민간인 사찰 파문이 확산되자 여권은 권력 투쟁으로 비춰 질까 내부 단속에 나섰습니다.

야권은 민간 사찰의 추가 사례라며 제보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민간인 사찰 파문을 두고 최근 여권 내부에서 권력 암투가 벌어지고 있다는 지적에 대통령이 우려섞인 경고를 했습니다.

<녹취>박선규(청와대 대변인):"특히 권력다툼의 양상으로 비춰지는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하셨고, 화합을 당부하셨습니다."

정운찬 총리는 이번 사건 관련자들의 월권 행사에 대해 철저한 조사와 상응하는 조처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전당대회를 이틀 앞둔 한나라당은 야당의 공세를 정권 흔들기와 분열 시도로 규정하고 당권 주자들에게 자제를 주문했습니다.

<녹취>김무성(한나라당 원내대표):"정권 흔들기에 악용당하지 않게 애당심 발휘해서 각 후보들은 언급 삼가해줄 것을 다시 부탁한다."

민주당은 추가 민간인 사찰 사례로 추정된다며 접수한 제보들을 공개하는 한편 관계 인사들의 즉각적인 해임을 요구했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당 원내대표):"대통령은 지금 현재 문제된 인사를 청와대 대통령실, 내각 인적쇄신 전에 오늘 당장 문책 해임해야 한다"

이회창 자유선진당 대표는 지금은 정쟁할 때가 아니라며 검찰의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