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버스 추락사고 희생자 보상 협의 마무리
입력 2010.07.13 (13:15) 수정 2010.07.13 (17:38) 사회
인천 버스추락사고 유가족 대책위원회는 사고 버스의 보험기관인 전국버스공제조합과 희생자 8명에 대한 보상 협의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대책위원회는 손해배상 소송시 예상되는 판결금액의 95% 수준에서 보험금을 지급하기로 버스공제조합측과 합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위자료로 사망자 한 명에 9천만 원을, 장례비로 200만 원을 버스공제조합측이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희생자 가족들은 보상 협의가 일단락됨에 따라 내일부터 순차적으로 시신을 연고지로 옮겨 장례를 치를 것으로 보입니다.
  • 인천 버스 추락사고 희생자 보상 협의 마무리
    • 입력 2010-07-13 13:15:38
    • 수정2010-07-13 17:38:42
    사회
인천 버스추락사고 유가족 대책위원회는 사고 버스의 보험기관인 전국버스공제조합과 희생자 8명에 대한 보상 협의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대책위원회는 손해배상 소송시 예상되는 판결금액의 95% 수준에서 보험금을 지급하기로 버스공제조합측과 합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위자료로 사망자 한 명에 9천만 원을, 장례비로 200만 원을 버스공제조합측이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희생자 가족들은 보상 협의가 일단락됨에 따라 내일부터 순차적으로 시신을 연고지로 옮겨 장례를 치를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