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 이길훈-부산 임경현 트레이드
입력 2010.07.13 (16:17)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부산 아이파크에서 공격수 임경현(24)을 데려오고 미드필더 이길훈(27)을 내주는 맞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원이 새로 영입한 임경현은 지난해 K-리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부산에 입단했고, 지난 시즌부터 부산에서 10경기를 뛰었다. 스피드가 좋고 활동량이 많은 게 장점이라는 게 수원의 설명이다.

또 부산으로 이적한 이길훈은 2006년 수원에 입단해 총 82경기를 뛰면서 2골 4도움을 기록했다.
  • 수원 이길훈-부산 임경현 트레이드
    • 입력 2010-07-13 16:17:04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부산 아이파크에서 공격수 임경현(24)을 데려오고 미드필더 이길훈(27)을 내주는 맞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원이 새로 영입한 임경현은 지난해 K-리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부산에 입단했고, 지난 시즌부터 부산에서 10경기를 뛰었다. 스피드가 좋고 활동량이 많은 게 장점이라는 게 수원의 설명이다.

또 부산으로 이적한 이길훈은 2006년 수원에 입단해 총 82경기를 뛰면서 2골 4도움을 기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