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 과제 선정 부당 개입”
입력 2010.07.28 (11:53) 수정 2010.07.28 (15:50) 정치
지식경제부 산하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이 임의로 특정 사업 연구를 지시하거나 소관 연구기관의 예산 편성에 부당하게 개입한 사실이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이 올 연구사업 신규과제가 확정된 뒤 임의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에 노인성 질환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연구비를 배정하도록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이사장은 또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자체심의 과정에서 탈락했던 고령친화 관련 사업에 25억원의 예산을 편성하도록 해 당초 확정됐던 연구과제가 예산을 받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이와 함께 이사장이 소관연구기관 경영평가 결과를 임의로 조작해 9위로 평가돼야 할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3위로, 4위로 평가돼야 할 한국전기연구원은 9위로 평가되는 등 객관성과 신뢰성이 훼손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감사원은 이사장의 해임을 제청하도록 지식경제부에 인사자료를 통보하는 한편 올해 부당하게 예산이 편성된 고령 친화 사업 계획을 당초 과제의 연구 목적에 맞게 조정하도록 요구했습니다.
  •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 과제 선정 부당 개입”
    • 입력 2010-07-28 11:53:37
    • 수정2010-07-28 15:50:23
    정치
지식경제부 산하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이 임의로 특정 사업 연구를 지시하거나 소관 연구기관의 예산 편성에 부당하게 개입한 사실이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산업기술연구회 이사장이 올 연구사업 신규과제가 확정된 뒤 임의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에 노인성 질환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연구비를 배정하도록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이사장은 또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자체심의 과정에서 탈락했던 고령친화 관련 사업에 25억원의 예산을 편성하도록 해 당초 확정됐던 연구과제가 예산을 받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이와 함께 이사장이 소관연구기관 경영평가 결과를 임의로 조작해 9위로 평가돼야 할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3위로, 4위로 평가돼야 할 한국전기연구원은 9위로 평가되는 등 객관성과 신뢰성이 훼손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감사원은 이사장의 해임을 제청하도록 지식경제부에 인사자료를 통보하는 한편 올해 부당하게 예산이 편성된 고령 친화 사업 계획을 당초 과제의 연구 목적에 맞게 조정하도록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