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경련 “정부·정치권 중심 잡아야”
입력 2010.07.28 (19:48) 경제
대기업을 대변하는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정부와 정치권을 향해 제 구실을 하라고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정병철 전경련 상근부회장은 오늘 제주 해비치호텔에서 개막한 제주 하계포럼에서 와병 중인 조석래 회장을 대신해 읽은 개회사를 통해 천안함 침몰 등 국가 안보가 큰 위협을 받고 있는데 정부나 정치권이 국민에게 국가적 위기를 제대로 알리지 못해 국민도 이게 위기인지 아닌지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정 부회장은 또 세종시 사업이 당리당략에 밀려 엉뚱하게 흘러가고 있고 4대강 사업도 반대 세력의 여론몰이에 중단될 위기라며 나라가 올바르게 나가려면 정부와 정치권이 중심을 잡아 국가의 방향을 명확히 제시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정부회장은 오늘 발언은 최근 이명박 대통령이 대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강조한 이후 대기업을 겨냥한 정부 차원의 압박 수위가 높아지는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 전경련 “정부·정치권 중심 잡아야”
    • 입력 2010-07-28 19:48:13
    경제
대기업을 대변하는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정부와 정치권을 향해 제 구실을 하라고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정병철 전경련 상근부회장은 오늘 제주 해비치호텔에서 개막한 제주 하계포럼에서 와병 중인 조석래 회장을 대신해 읽은 개회사를 통해 천안함 침몰 등 국가 안보가 큰 위협을 받고 있는데 정부나 정치권이 국민에게 국가적 위기를 제대로 알리지 못해 국민도 이게 위기인지 아닌지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정 부회장은 또 세종시 사업이 당리당략에 밀려 엉뚱하게 흘러가고 있고 4대강 사업도 반대 세력의 여론몰이에 중단될 위기라며 나라가 올바르게 나가려면 정부와 정치권이 중심을 잡아 국가의 방향을 명확히 제시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정부회장은 오늘 발언은 최근 이명박 대통령이 대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강조한 이후 대기업을 겨냥한 정부 차원의 압박 수위가 높아지는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