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지애, 브리티시 출격 ‘1위 굳히기’
입력 2010.07.28 (22:01) 수정 2010.07.28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신지애가 내일 시작하는 브리티시 오픈골프에서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합니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 오픈에서 우승한다면 신지애는 확고한 세계 랭킹 1위를 굳히게 됩니다.



정재용 기자입니다.



<리포트>



우승 퍼트 구성 신지애를 4주만에 다시 세계랭킹 1위에 복귀시킨 에비앙 마스터스 우승 퍼팅입니다.



신지애는 7주연속 랭킹 1위를 지키다 맹장수술로 지난달 2개 대회에 결장하면서 4위까지 내려 앉았습니다.



18번홀 극적인 승부처를 넘어선 신지애는 이제 브리티시오픈에서 세계랭킹 1위 굳히기에 들어갑니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오픈에서 2주 연속 우승컵을 치켜든다면 확고한 최강자로 공인받게 됩니다.



지난 2008년 비회원 자격으로 브리티시 오픈 정상에 올랐던 신지애의 최대 강점은 자신감입니다.



부상 이후 출전한 4개 대회에서 모두 톱5에 들었을 만큼 신체적 정신적으로 절정의 컨디션입니다.



<인터뷰>신지애:"(이제 완벽하게 돌아온 겁니까?)물론입니다."



에비앙 마스터스 준우승자 최나연과 8위 장정도 도전장을 던졌습니다.



미야자토와 크리스티 커 프레셀 등이 신지애를 위협하고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용입니다.
  • 신지애, 브리티시 출격 ‘1위 굳히기’
    • 입력 2010-07-28 22:01:03
    • 수정2010-07-28 22:10:09
    뉴스 9
<앵커 멘트>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신지애가 내일 시작하는 브리티시 오픈골프에서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합니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 오픈에서 우승한다면 신지애는 확고한 세계 랭킹 1위를 굳히게 됩니다.



정재용 기자입니다.



<리포트>



우승 퍼트 구성 신지애를 4주만에 다시 세계랭킹 1위에 복귀시킨 에비앙 마스터스 우승 퍼팅입니다.



신지애는 7주연속 랭킹 1위를 지키다 맹장수술로 지난달 2개 대회에 결장하면서 4위까지 내려 앉았습니다.



18번홀 극적인 승부처를 넘어선 신지애는 이제 브리티시오픈에서 세계랭킹 1위 굳히기에 들어갑니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오픈에서 2주 연속 우승컵을 치켜든다면 확고한 최강자로 공인받게 됩니다.



지난 2008년 비회원 자격으로 브리티시 오픈 정상에 올랐던 신지애의 최대 강점은 자신감입니다.



부상 이후 출전한 4개 대회에서 모두 톱5에 들었을 만큼 신체적 정신적으로 절정의 컨디션입니다.



<인터뷰>신지애:"(이제 완벽하게 돌아온 겁니까?)물론입니다."



에비앙 마스터스 준우승자 최나연과 8위 장정도 도전장을 던졌습니다.



미야자토와 크리스티 커 프레셀 등이 신지애를 위협하고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