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서 40대 남성 흉기에 찔려 숨져
입력 2010.08.07 (07:06) 사회
오늘 새벽 흉기에 찔려 크게 다친 채 발견된 40대 남자가 끝내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오늘 새벽 2시 30분쯤 대전시 갈마동의 한 노래방 건물 지하 계단에서 43살 김 모씨가 흉기에 찔려 쓰러져 있는 것을 노래방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김 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노래방 주인 등 목격자를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면서 주변 CCTV 카메라에 숨진 김 씨가 흉기에 찔렸을 당시 정황이 찍혔는지 여부를 조사중입니다.
  • 대전서 40대 남성 흉기에 찔려 숨져
    • 입력 2010-08-07 07:06:15
    사회
오늘 새벽 흉기에 찔려 크게 다친 채 발견된 40대 남자가 끝내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오늘 새벽 2시 30분쯤 대전시 갈마동의 한 노래방 건물 지하 계단에서 43살 김 모씨가 흉기에 찔려 쓰러져 있는 것을 노래방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김 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노래방 주인 등 목격자를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면서 주변 CCTV 카메라에 숨진 김 씨가 흉기에 찔렸을 당시 정황이 찍혔는지 여부를 조사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