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노동신문 “물리적 대응 타격 빈말 아니다”
입력 2010.08.07 (11:21) 수정 2010.08.07 (15:18) 정치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 서해 합동훈련과 관련해 물리적 대응 타격을 위협한 사실을 재차 거론하며 결코 빈말이 아니라고 주장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습니다.

노동신문은 오늘 용납 못 할 군사적 도발이라는 논평을 통해 서해 대잠수함 훈련은 북침 전쟁도발의 전주곡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이 통신은 전했습니다.

노동신문은 이어 북방한계선을 고집하며 그 일대에서 북침전쟁 연습소동을 감행하고 있는 것은 우리의 존엄과 자주권에 대한 용납 못 할 도전이라면서 오직 불로써 다스려야 한다는 것이 우리 군대와 인민의 확고부동한 결심이라고 밝혔습니다.
  • 北 노동신문 “물리적 대응 타격 빈말 아니다”
    • 입력 2010-08-07 11:21:37
    • 수정2010-08-07 15:18:31
    정치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 서해 합동훈련과 관련해 물리적 대응 타격을 위협한 사실을 재차 거론하며 결코 빈말이 아니라고 주장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습니다.

노동신문은 오늘 용납 못 할 군사적 도발이라는 논평을 통해 서해 대잠수함 훈련은 북침 전쟁도발의 전주곡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이 통신은 전했습니다.

노동신문은 이어 북방한계선을 고집하며 그 일대에서 북침전쟁 연습소동을 감행하고 있는 것은 우리의 존엄과 자주권에 대한 용납 못 할 도전이라면서 오직 불로써 다스려야 한다는 것이 우리 군대와 인민의 확고부동한 결심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