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목함지뢰 5발 추가 발견…총 91발 수거
입력 2010.08.07 (18:37) 연합뉴스
합동참모본부는 7일 강화도 인근 섬 해안을 수색하던 중 북한제 목함지뢰 5발을 추가로 발견했다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이날 "어제 오후 석모도와 교동도에서 각각 2발에 이어 오늘 오후 강화도 창후리에서 1발 등 모두 5발의 목함지뢰를 추가 발견했으며 이 가운데 석모도에서 발견된 2발 중 1발만 지뢰로 확인됐고 나머지 4발은 빈 상자였다"면서 "이로써 북한제 목함지뢰를 모두 91발 수거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오늘도 강화도와 경기도 연천 등 70개 지역에 430여명의 병력을 투입해 목함지뢰 수색 작업을 펼쳤다"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된 임진강 일대에서 수거 작업도 계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합참 관계자는 "큰 비로 하천변 갈대숲에 걸려 있거나 모래밭에 묻혀 있어 발견되지 않은 목함지뢰가 밖으로 나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北 목함지뢰 5발 추가 발견…총 91발 수거
    • 입력 2010-08-07 18:37:23
    연합뉴스
합동참모본부는 7일 강화도 인근 섬 해안을 수색하던 중 북한제 목함지뢰 5발을 추가로 발견했다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이날 "어제 오후 석모도와 교동도에서 각각 2발에 이어 오늘 오후 강화도 창후리에서 1발 등 모두 5발의 목함지뢰를 추가 발견했으며 이 가운데 석모도에서 발견된 2발 중 1발만 지뢰로 확인됐고 나머지 4발은 빈 상자였다"면서 "이로써 북한제 목함지뢰를 모두 91발 수거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오늘도 강화도와 경기도 연천 등 70개 지역에 430여명의 병력을 투입해 목함지뢰 수색 작업을 펼쳤다"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된 임진강 일대에서 수거 작업도 계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합참 관계자는 "큰 비로 하천변 갈대숲에 걸려 있거나 모래밭에 묻혀 있어 발견되지 않은 목함지뢰가 밖으로 나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