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 전 대통령측, 내일 조현오 고소·고발
입력 2010.08.17 (17:29) 수정 2010.08.17 (17:45) 정치
노무현 재단이 노 전 대통령 차명계좌 발언을 한 조현오 경찰청장 내정자를 내일 고소·고발하기로 했습니다.

노무현 재단은 오늘 보도자료를 내고 허위사실 유포로 노 전 대통령과 유족의 명예를 훼손한 조 내정자를 사자에 대한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내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소·고발장의 명의는 노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이며, 노무현 재단 이사장 직무대행인 문재인 전 청와대 비서실장 등이 법률 대리인으로 고소·고발장을 제출할 예정입니다.
  • 노 전 대통령측, 내일 조현오 고소·고발
    • 입력 2010-08-17 17:29:26
    • 수정2010-08-17 17:45:50
    정치
노무현 재단이 노 전 대통령 차명계좌 발언을 한 조현오 경찰청장 내정자를 내일 고소·고발하기로 했습니다.

노무현 재단은 오늘 보도자료를 내고 허위사실 유포로 노 전 대통령과 유족의 명예를 훼손한 조 내정자를 사자에 대한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내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소·고발장의 명의는 노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이며, 노무현 재단 이사장 직무대행인 문재인 전 청와대 비서실장 등이 법률 대리인으로 고소·고발장을 제출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