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상호, 시니어골프서 시즌 첫 우승
입력 2010.08.20 (18:01) 연합뉴스
최상호(55.카스코)가 한국프로골프(KPGA) 시니어투어에서 시즌 첫 우승을 차지했다.



최상호는 20일 경기도 용인 프라자골프장(파72.5천943야드)에서 열린 볼빅패 챔피언스투어 3차 대회 마지막날 권오철(54.투어스테이지)과 합계 7언더파 137타로 동타를 이룬 뒤 연장 두번째 홀에서 버디를 낚아 승부를 갈랐다.



최상호는 2009년 세인트웨스튼 시니어오픈 이후 11개월만에 시니어투어에서 승수를 추가했다.



최상호는 "날씨가 더워서 거리측정이나 퍼팅 라인을 읽는데 어려움이 있었는데 컨디션이 좋았다. 특히 퍼트가 도와줘서 버디를 6개나 잡을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 최상호, 시니어골프서 시즌 첫 우승
    • 입력 2010-08-20 18:01:38
    연합뉴스
최상호(55.카스코)가 한국프로골프(KPGA) 시니어투어에서 시즌 첫 우승을 차지했다.



최상호는 20일 경기도 용인 프라자골프장(파72.5천943야드)에서 열린 볼빅패 챔피언스투어 3차 대회 마지막날 권오철(54.투어스테이지)과 합계 7언더파 137타로 동타를 이룬 뒤 연장 두번째 홀에서 버디를 낚아 승부를 갈랐다.



최상호는 2009년 세인트웨스튼 시니어오픈 이후 11개월만에 시니어투어에서 승수를 추가했다.



최상호는 "날씨가 더워서 거리측정이나 퍼팅 라인을 읽는데 어려움이 있었는데 컨디션이 좋았다. 특히 퍼트가 도와줘서 버디를 6개나 잡을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