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엔화, 경기둔화 우려 여파로 15년 만에 최고치
입력 2010.08.25 (06:03) 국제
일본 엔화 가치가 미국의 경기둔화 우려 등의 여파로 15년만에 최고 수준으로 치솟았습니다.

뉴욕 외환시장에서 엔화 대비 달러 환율은 장중 한때 1달러에 83.57엔까지 하락하는 등 1995년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엔고 흐름은 미국의 지난달 주택 판매가 예상보다 크게 부진하게 나타나는 등 세계 경제 전망에 대한 불안감으로 투자가들이 엔화 매입에 나서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엔화 대비 유로화도 장중 한때 2001년 이후 최저치인 1유로에 105.44엔까지 떨어지는 등 엔화가 강세를 나타냈습니다.
  • 엔화, 경기둔화 우려 여파로 15년 만에 최고치
    • 입력 2010-08-25 06:03:09
    국제
일본 엔화 가치가 미국의 경기둔화 우려 등의 여파로 15년만에 최고 수준으로 치솟았습니다.

뉴욕 외환시장에서 엔화 대비 달러 환율은 장중 한때 1달러에 83.57엔까지 하락하는 등 1995년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엔고 흐름은 미국의 지난달 주택 판매가 예상보다 크게 부진하게 나타나는 등 세계 경제 전망에 대한 불안감으로 투자가들이 엔화 매입에 나서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엔화 대비 유로화도 장중 한때 2001년 이후 최저치인 1유로에 105.44엔까지 떨어지는 등 엔화가 강세를 나타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