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월드컵 열기에 작년 닭고기 수입 70% 증가
입력 2010.08.25 (07:0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올해 월드컵 등의 영향으로 닭고기 수입이 지난해보다 70%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배달용 닭에도 원산지 표시가 의무화되면서 닭고기 수입이 줄어들지 주목됩니다.

박일중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6월, 우리 대표팀의 월드컵 경기가 있을 때면 치킨집은 그야말로 불이 났습니다.

이 같은 월드컵 특수로 국산 닭값은 20%가량 올랐고, 이에 따라 닭고기 수입도 급증했습니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수입된 닭고기는 5만 2천 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0%나 늘었습니다.

수입되는 닭고기는 이처럼 대부분 부분육 형태로 들어옵니다.

특히 우리나라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닭다리가 전체의 80%를 넘게 차지했습니다.

통닭 형태로 들어온 것은 1% 수준.

마리 단위로 파는 것보다는 부분으로 파는 것에 수입닭이 사용될 가능성이 높다는 얘기입니다.

이런 가운데 이달부터 배달용 닭고기도 원산지 표시가 의무화되면서 다리나 날개를 따로 파는 배달 전문 업체들은 대책 마련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녹취> 배달 전문업체 직원 : "배달용 포장지에 아예 국내산이라고 표기하기 위해 인쇄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국내 양계 업계는 처음으로 국산 닭고기 광고를 내보내는 등 국산 소비를 늘리기 위해 발벗고 나서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재홍(대한양계협회 차장) : "원산지 표시제를 계기로 국내 닭 소비를 진작시키기 위해서 국산닭 인증제와 함께 광고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입 닭이 국내 닭고기 소비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5% 가량.

원산지 표시제를 계기로 수입 비중이 줄어들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박일중입니다.
  • 월드컵 열기에 작년 닭고기 수입 70% 증가
    • 입력 2010-08-25 07:06:4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올해 월드컵 등의 영향으로 닭고기 수입이 지난해보다 70%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배달용 닭에도 원산지 표시가 의무화되면서 닭고기 수입이 줄어들지 주목됩니다.

박일중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6월, 우리 대표팀의 월드컵 경기가 있을 때면 치킨집은 그야말로 불이 났습니다.

이 같은 월드컵 특수로 국산 닭값은 20%가량 올랐고, 이에 따라 닭고기 수입도 급증했습니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수입된 닭고기는 5만 2천 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0%나 늘었습니다.

수입되는 닭고기는 이처럼 대부분 부분육 형태로 들어옵니다.

특히 우리나라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닭다리가 전체의 80%를 넘게 차지했습니다.

통닭 형태로 들어온 것은 1% 수준.

마리 단위로 파는 것보다는 부분으로 파는 것에 수입닭이 사용될 가능성이 높다는 얘기입니다.

이런 가운데 이달부터 배달용 닭고기도 원산지 표시가 의무화되면서 다리나 날개를 따로 파는 배달 전문 업체들은 대책 마련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녹취> 배달 전문업체 직원 : "배달용 포장지에 아예 국내산이라고 표기하기 위해 인쇄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국내 양계 업계는 처음으로 국산 닭고기 광고를 내보내는 등 국산 소비를 늘리기 위해 발벗고 나서고 있습니다.

<인터뷰> 김재홍(대한양계협회 차장) : "원산지 표시제를 계기로 국내 닭 소비를 진작시키기 위해서 국산닭 인증제와 함께 광고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입 닭이 국내 닭고기 소비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5% 가량.

원산지 표시제를 계기로 수입 비중이 줄어들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박일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